모바일모드
와이드맵
TOP
시작페이지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즐겨찾기추가
서울  °C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비밀번호찾기
0
홈으로 이숲 문화 숲 취미 상세보기
서로의 생각을 말하다! 열린 커뮤니티 세상!
베스트컨텐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신고하기
일석이조의 겨울철 집에서 약용식물 키워보세요
취미 > 상세보기 | 2019-02-09 12:40:50
추천수 25
조회수   402

글쓴이

이숲겔러리 친구추가

제목

일석이조의 겨울철 집에서 약용식물 키워보세요
내용

미세면지, 황사 등 공기중에 몸에 나쁜 환경 조성되면서 실내에서의 식물이 어떤식으로든 중요한 역황을 하는 세태가 도래했다. 특히 추운 겨울철 가정에서 키우기 쉽고 쌈이나 나물로도 활용할 수 있는 약초를 재배는 어떨까?

 

한약재의 원료인 약용식물은 독특한 향과 모양으로 정신적 안정감을 선사하고, 가정에서 건강지킴이로도 활용할 수 있어 일석이조의 효과를 가져다며 농촌진흥청 원예특작과학원 약용작물과에서  실내에서 관상용으로 키우기 쉽고 식재료로도 활용하기 좋은 박하, 자소엽, 일당귀, 더덕, 작약 5종의 약용식물 재배요령을 이렇게 소개하고 있다.

 

박하, 자소엽, 일당귀, 더덕은 종자로 재배할 수 있고 심은 후 6∼7개월 후부터는 어린 잎 수확이 가능하다. 꽃을 볼 수 있는 작약은 화원에서 뿌리를 구입해 심은 후 최소 2년은 기다려야 뿌리를 먹을 수 있다.


 

박하는 멘톨 성분을 함유해 시원한 향이 나기 때문에 두통을 완화시키는데 도움이 되고, 향료로 활용하거나 음식에 첨가할 수 있다. 박하는 그늘진 곳에서 잘 자라기 때문에 실내에서 기르기에 적하다. 박하는 온대지방이 고향인 식물로 서늘한 기후에서 잘 자란다. 서양 박하인 민트 종류보다는 여름 장마에 잘 견디는 편이다. 강한 생명력으로 아무 곳에나 잘 적응하고 겨울에 아무런 보온 없이도 월동이 가능하다. 봄, 가을에 돋아나는 보드라운 잎이나 순을 이용하면 향기를 먹을 수 있어 좋다. 꽃말은 (순진한 마음)이다.


 

꿀풀과 한해살이풀인 자소엽(차즈기)는 잎을 향신료나 채소로 활용된다. 소엽(蘇葉), 자소엽(紫蘇葉), 자소(紫蘇) 등으로 다양하게 불린다. 깻잎과 닮은 모양을 하고 있으며, 넓은 달걀 모양에 끝이 뾰족하고 밑부분은 둥글며 가장자리는 톱니모양을 띠고 있습니다. 또한 양면에 솜털과 같은 털이 나 있다. 잎의 색은 자주색 혹은 초록색을 띠고 있으며, 색에 따라 소엽, 자소엽, 자소 등으로 다양하게 불린다. 깻잎보다도 향이 강해 주로 향을 내는 허브 향신료로 쓰이는 것이 보통이지만 국내에서는 채소로도 즐겨 찾고 있다. 자소엽 잎을 건조해서 달여 먹으면 소화불량에 좋고, 잎을 따서 쌈으로도 먹을 수 있다. 햇빛이 잘 드는 곳에서 자란 잎은 진한 보라색을 띱니다. 꽃말은 정직, 성실이다.


 

일당귀는 향이 독특하고 기능성이 풍부해 건강식을 자주 해먹는 가정에서 쌈 채소로 길러먹기 좋다. 생장이 빠르지는 않으나 특별한 병충해가 없어 재배하기도 쉽다. 일당귀는 일본에서 당귀로 사용하고 있어 왜당귀라고도 부른다. 일당귀에는 주로 정유가 함유되어 있고 또 쿠마린, 페놀산, 다당류 등이 있다. 약리연구를 통하여 일당귀에는 자궁평활근 수축빈도 증가, 간 보호, 조혈기능 증가 등의 작용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일본 한의약에서는 부인과병의 치료에 많이 사용된다. 꽃말은 고맙습니다 이다.

 


 

더덕은 반그늘에서 잘 자라고 덩굴성 식물이기 때문에 실내를 꾸미기에 제격이다. 더덕은 뿌리뿐만 아니라 잎도 먹을 수 있는데 더덕 잎에는 항산화활성을 가진 성분이 있어 노화를 방지한다고 알려져 있다. 한약으로 쓸 때는 양유라고도 부릅니다. 더덕은 숲속에서 자란다. 뿌리는 도라지처럼 굵고 식물체를 자르면 흰색의 즙액(汁液)이 나온다. 잎은 어긋나고 짧은 가지 끝에서는 4개의 잎이 서로 접근하여 마주나므로 모여 달린 것 같으며 길이 3∼10cm, 나비 1.5∼4cm로 창모양 또는 피침형이다. 더덕뿌리는 도라지처럼 굵으며, 덩굴을 자르면 흰 유액이 나온다. 뿌리는 식용, 약용으로 쓰인다. 꽃말은 성실, 감사이다.


 

작약 은 작약과의 다년초로 꽃이 크고 탐스러우며 색깔도 다양해 결혼식 부케 등에도 사용될 정도로 관상용 화훼로 적합하다. 약용으로 사용되는 작약은 백작약, 호작약, 참작약등 다양한 종이 있다. 뿌리를 말려서 달여 먹으면 통증이 가라앉고 혈액순환을 촉진시키는데 좋습니다. 약성은 차고, 맛은 시고 쓰다. 위장염과 위장의 경련성동통에 진통효과를 나타내고, 소화장애로 복통·설사·복명(腹鳴)이 있을 때에 유효한다. 이질로 복통과 후중증이 있을 때에도 효과가 빠르다. 부인의 월경불순과 자궁출혈에 보혈·진통·통경의 효력을 나타낸다. 만성간염에도 사용되고 간장 부위의 동통에도 긴요하게 쓰입니다. 꽃말은 부끄러움이다.

 

재배요령

  • 실내에서 약초를 재배할 때는 햇빛, 온도뿐만 아니라 흙, 화분 등 환경도 중요합니다.
  • 약초는 반음지 식물이지만 최소 6시간 정도 볕이 잘 드는 곳에서 키우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실내 온도가 20∼25℃로 유지되며, 통풍이 잘 이뤄지는 장소라면 연중 재배도 가능합니다.
  • 약초를 심을 때는 뿌리가 잘 발달하는 약초 특성상 너비가 넓고 깊이가 있는 화분을 고르는 것이 좋고, 물이나 비료를 과다하게 주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흙은 시중에서 판매하는 원예용 상토를 사용하면 좋습니다.
  • 자료출처=농촌진흥청 원예특작과학원 약용작물과
추천 스크랩 소스보기
목록
글쓴이가 작성한 글
+ 더보기
게시판명 제목 조회수 추천수 등록일
게시물이 없거나 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이전게시글 新 누정유람기-구례 사성암 (四聖庵) 2019-01-07 18:00:05
취미 전체목록 (7)
1
최신 댓글리스트 더보기
[야생.] 잘봤습니다.
by. 관리자.. | 236일 21시간 9분 48초전
[건강.]
by. 관리자.. | 256일 20시간 45분 41초전
[식물.] 아주 좋은 정보입니다....
by. 관리자.. | 271일 21시간 3분 33초전
2d클라우드
공지사항 더보기
광주시, 2019년 직업교육...
“올해 약용작물 종자 신...
전남도, '토양개량제 지원...
광주 서구, 도심속 문화예...
2019년 농업과 기업 간 연...
현재접속자